광고

혁신가이드 안병민 대표
브랜드브랜딩마케팅marketingbrand안성탕면푸드배틀세일즈광고youtube
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

안성탕면이 '도화지'를 얘기하는 이유

그야말로 음식들의 전쟁입니다. 시작은 ‘사이다’와 ‘고구마’였습니다. 탄핵 정국을 거치며 속을 뻥 뚫어주는 시원시원한 행보를 보인 이재명 성남시장에게는 ‘사이다’라는, 반면 신중한 스탠스를 취한 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에게는 답답하다며 ‘고구마’란 별명이 붙은 겁니다. 이에 문 전 대표는 이야기합니다. “사이다는 금방 목 마르다. 탄산 음료는 밥이 아니지 않나. 고구마는

혁신가이드 안병민 대표
마케팅세일즈고객고객경험취향경영혁신혁신안병민혁신가이드marketing브랜드브랜딩광고덕후
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

취향 저격 : 제품이 아니라 '취향'을 팔아라

‘듣보잡’이라는 말이 있습니다. ‘듣도 보도 못한 잡것’이라는 의미로 상대를 낮추어 볼 때 쓰는 말입니다. 그런데 이 ‘듣보잡’이란 단어는 마케팅 현장에서도 중요한 개념입니다. 마케팅 성공의 핵심요소 중 하나가 ‘인지도’라서입니다. 인지도는 말 그대로 ‘얼마나 유명하냐’라는 겁니다. 다시 말해 ‘듣보잡’이어서는 결코 파워브랜드가 될 수 없습니다. 많은 기업들이